• 경기분석
  • 선발명단
  • 부상명단
  • 부상명단

    'KCC 팬서비스 사건' 바라본 김승현 해설위원 "팬들도 잘못" 발언 파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열림 작성일19-11-30 19:44 댓글0건

    본문

    'KCC 팬서비스 사건' 바라본 김승현 해설위원 팬들도 잘못 발언 파장

     

    ‘KCC 팬서비스 사건’을 바라본 김승현(41) SPOTV 해설위원의 발언이 논란을 낳고 있다.

    KCC 선수들은 지난 23일 전주체육관에서 열린 KGC전에서 64-90으로 패한 뒤 퇴장하던 중 어린이팬의 하이파이브 요청에 단체로 응해주지 않아 ‘팬서비스 논란’을 일으켰다. 당시 한정원과 라건아만 팬과 하이파이브를 했다. 선수단이 대패를 해 분위기가 좋지 않았지만, 어린이팬에게 너무했다는 의견이 많았다.

    사태가 커지자 KCC는 구단홈페이지에 설명문을 게재하고, 다음 홈경기에서 해당 어린이팬과 사진을 찍겠다고 발표했다. 해당사건에 대한 김승현 해설위원의 의견이 농구팬들 사이에서 화제다.

    김승현 위원은 29일 공개된 EBS의 팟캐스트 ‘우지원 김승현의 농구농구’ 21화에서 “NBA를 굉장히 즐겨보는 농구인으로서 아이들이 하이파이브를 해달라고 해서 모든 선수들이 다 해주지 않습니다. 팬과 선수 모두의 잘못이다. 점수 차가 30점 넘게 지게 되면 선수들이 의욕이 상실되고 화가 많이 난다. 그렇다면 부모님이 그날만큼은 (아이가) 하이파이브를 하지 말게 뒤에서 잡아줬으면 어땠을까. 하이파이브를 할 기분이 누가 있겠습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김 위원은 “선수, 팬 둘 다 잘못이다. 그런데 100% 선수들의 잘못으로 몰고 가고있다. 내가 선수출신이라 그런지 몰라도 대패를 당한 상황에서는 선수들이 팬을 못볼 수도 있다. 라건아는 키가 커서 봤을 것”이라 덧붙였다.

    김 위원은 상처받았을 소녀팬의 입장에 공감하면서도 팬들이 선수들의 사생활까지 간섭하는 것은 잘못이라 지적했다. 김 위원은 “진정한 팬이라면 선수들이 코트에서 뛰는 것을 보고 싶은 거지 사적인 모습까지 바라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의견을 냈다.

    아울러 김 위원은 “NBA경기를 자세히 보시면 전반전 끝나고 라커룸 갈때 보면 어린 팬들이 하이파이브를 해달라고 손을 내밀고 있다. (선수들이) 대부분 안하고 그냥 들어간다. 특히 전반을 지고 있는 경우는 더 그렇다. 하지만 경기 전이나 후에는 해주는 경우가 많다. 농구화를 주는 경우도 있다”며 NBA의 사례를 근거로 들었다.

    농구팬들은 김승현 위원의 발언에 공감하지 못하고 있다. 대패를 당한 선수단의 무거운 분위기가 팬서비스를 무시할만한 합당한 근거는 될 수 없다는 것이다. 어린이팬이 하이파이브를 요청한 장소는 사적인 공간이 아니라 경기장 안 관중석이었다. 김 위원이 언급한 NBA의 사례 역시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가 될 수 있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경기분석
  • 선발명단
  • 부상명단
  • 부상명단 목록

    Total 527건 1 페이지
    부상명단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527 러블리즈 Runwav 커떽논쟁 움짤 후반부 새글 류경철 21:06 0
    526 여자농구 신한은행, 삼성생명 6연패 빠뜨리며 3연승 새글 봉은사 12-09 0
    525 세계반도핑기구, 러시아에 4년간 국제대회 '출전금지' 결정 새글 봉은사 12-09 0
    524 백혈병 이겨낸 투수 카라스코, AL 올해의 재기상…NL은 도널드슨 드롭스 12-05 0
    열람중 'KCC 팬서비스 사건' 바라본 김승현 해설위원 "팬들도 잘못" 발언 파장 열림 11-30 0
    522 GS칼텍스 "강소휘, 새끼손가락 부상 경미…정상 출전" lkiss ost 11-29 0
    521 프로야구선수협회, 故 김성훈 추모…"마음에 간직되길" 테크니컬 11-25 0
    520 엎친 데 덤벨 떨어진 레알 마드리드 바스케스, 부상 중 또 다쳐 극장 참 11-23 0
    519 유상철 인천 감독 '췌장암 4기' 진단…"병마와 싸워 이겨내겠다" 딸기 11-20 0
    518 카탈루냐 시위로 공항에 갇혀있었던 발베르데 해태타이거즈 11-12 0
    517 11월 10일 NBA 부상자 명단 봉은사 11-11 0
    516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후 좋아진 것 같아..산책로 걸어" porsche 11-09 0
    515 배구밖에 모르는 비예나 "체력 회복은 보강 운동으로" tmax 11-06 0
    514 OK저축은행 레오, 종아리근육 손상…한 달 이탈 봉은사 10-31 0
    513 2020 KBO리그 FA 자격 선수 명단 봉은사 10-31 0
    512 2019 월드시리즈 MVP 스트라스버그가 받은 차량 봉은사 10-31 0
    게시물 검색